높은 수준의 자기인식을 위한 필수 요소 2가지

누구에게나 단점은 있다.

겸손한 태도 갖기

나 자신이 누구이고 무엇을 할 수 있는지를 제대로 파악하면 다른 사람보다 한 발 앞서 나갈 수 있어. 즉 자기인식을 통해 나의 어떤 것을 활용할 수 있는지, 나의 어떤 것을 개선 해야 하는지, 나의 어떤 것을 피해야 하는지를 알 수 있게 되는 거야.

나 자신을 똑바로 인식하면 큰 그림을 보다 명확하게 그릴 수 있고, 그 큰 그림 속에서 나의 위치가 어디인지를 알 수 있어. 즉, 명확한 나만의 관점이 생기는 거야. 세상에서 가장 위험한 사람들은 스스로가 무엇을 모르는지도 모르는 사람들인데, 예를 들어 스포츠 경기라면 경기가 점점 격렬해지며 잘못날린 슛을 생각해봐. 당연히 슛은 잘못날릴 수도 있어. 그 자체가 큰 문제가 되지는 않아. 하지만 그 잘못날린 슛이 “잘못날린 슛”이라는걸 모르는 것은 아주 커다란 문제가 될꺼야. 계속해서 슛을 “잘못날릴” 테니까.

잘못날린 슛이 잘못날린 것이란걸 모르는 것처럼, 정말 많은 사람들이 자기인식을 하지 않아. 또 제대로 실천하는 사람도 드물어. 이것이 바로 자기인식이 중요한 이유고, 경쟁에서 승리할 수 있는 이유야. 자신의 한계가 어디인지, 무엇을 잘하는지 아는 것도 물론 중요하지만, 정말 중요한 것은 내가 못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아는 거야. 내가 잘하는 것이 아니라, 못하는 것에 시간과 노력을 쏟는 것은 매우 비효율적일 테니까.

다른 사람들과 구분되는 나만의 특징은 무엇일까? 내가 누군지, 또 내가 무엇을 하고 있는지를 나 스스로가 모른다면, 다른 누구도 알 수 없어. 자기인식이 없는 사람은 결코 잠재력을 극대화 할 수 없어. 이 세상엔 잠재력을 잃어버렸거나, 활용 하지 못하거나, 낭비하는 사람들로 넘쳐나. 나는 아직 배울 것이 많다는 사실을 인정해야 해. 이를 위해 겸손이라는 태도가 반드시 필요한데, 그저 겸손을 위한 겸손을 하라는 것이 아니라 “자기인식으로 가기 위해 꼭 필요한 겸손”을 말하는 거야.

아직 가장 잘하는 것이 무엇인지 아직 잘 모른다면, 다음의 질문에 대한 답을 스스로 찾아보길 바래. 내가 가장 잘하는 것에 대한 힌트를 얻을 수 있을꺼야.

  • 내가 가장 잘하는 것을 알기 위한 3가지 질문

  • 내가 정말 잘하는 일은 무엇일까?
  • 나와 가까운 사람들을 상대로 설문조사를 한다면, 그들은 내가
  • 제일 잘하는 일이 무엇이라고 대답할까?
  • 내가 그 일을 하기까지 얼마나 많은 기회들이 있었을까?

나의 단점 인정하기

자신감은 성공의 중요한 요소야. 하지만 결코 자만심에 빠지지는 말아야 하는데, 자만심에 빠지면 자신의 결점을 보지 못하기 때문이야. 반면에 자신감과 겸손은 우리로 하여금 폭 넓은 시각과 함께 늘 마음을 열 수 있는 여유를 갖게 해줄꺼야. 그렇지만 많은 사람들은 오히려 자신의 실수를 인정하지도 않고, 늘 결점을 숨기려고만 해.

하지만 이런 태도는 일종의 넌센스이자, 자기파괴로 향하는 길이라고 하는데, 단점을 숨기는 것은 결국 장기적인 문제를 야기하는 근시안적인 전략이기 때문이야. 애덤 갈린스키모리스 슈바이처는 <관계를 깨뜨리지 않고 원하는 것을 얻는 기술(Friend & Foe)>에서 다음과 같이 말했어.

자신의 단점들을 인정하라. 먼저 단점을 인정하고 그 단점에도 불구하고 강해져라. 그러면 놀라운 일들이 일어날 것이다.

많은 전문가들에 따르면 다른 사람의 말에 귀를 기울이는 것이 자기인식을 강화하는 가장 좋은 방법들 중 하나라고 해.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남의 말에 귀 기울이지 못하고 그저 내 할 말만 떠올리기 바빠. 과연 우리는 이런 대화나 회의들에서 대화에 집중할 수 있었을까? 오히려 우리는 자신이 해야 할 말에 대해선 최대한 관심을 덜 가져야 해. 내가 알고 있는 것들은 이미 다른 사람들도 다 아는 것일 수도 있기 때문이야.

자기인식을 제대로 하는가장 좋은 방법은 나를 가장 잘 아는 사람들에게 묻는 것이라고 해. 즉, 나를 사랑하고, 나에게 도전하고, 나를 밀어붙이고, 나를 돕고, 내가 잘되기를 바라는 친한 친구, 가족, 동료들에게 묻는거야.

그들에게 내가 다른 사람들의 말에 귀를 기울이는지 물어봤을 때, 모두가 “아니”라고 대답한다면, 나는 공감 능력이 뛰어난 사람이 아닌 거야. 하지만 내가 스스로 내린 자기 평가가 나를 가장 잘 아는 사람들의 평가와 일치한다면, 높은 수준의 자기인식에 도달한 것이라고 생각해도 좋을꺼야.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