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와 학원에 얽매이면 우리는 더 가난해질 뿐이다.

feat. 로버트 기요사키

재테크 고전으로 꼽히는 '부자 아빠 가난한 아빠'의 저자 로버트 기요사키는 "부자만 금융 지식을 갖고 있으면 부자는 더욱 부유해지고 가난한 사람은 더욱 가난해질 뿐이다."라고 했습니다. 즉, 대중이 경제적으로 똑똑해져야만 세상이 더 건강해질 수 있다는 것이죠.

로버트 기요사키는 그의 또 다른 저서인 페이크에서 '학교 교육의 맹점'에 대해 설명하는데, 이를 통해 "대부분의 사람들이 부자가 되지 못하는 가장 큰 이유는 그가 학교에 갔기 때문이다."라는 도발적인 주장을 펼칩니다.

그런데, 언뜻 들으면 말도 안되는 소리처럼 들리기도 하지만, 그 이유를 알고 나면 어느 정도는 저절로 수긍이 가기도 합니다. 그렇다면, 왜 학교 교육이 우리를 더 가난하게 만드는 것일까요? 로버트 기요사키의 주장을 정리해봤습니다.

학교 교육이 우리를 더 가난하게 만드는 이유

1. 학교는 학생들에게 실수를 저지르면 멍청해진다고 가르친다.

현실 세계가 요구하는 건 사실 그 반대입니다. 현실 세계에서는 실수야말로 성공의 어머니인데, 실수를 저지르면 자신의 문제점을 스스로 발견하고, 더 나은 자신을 만들 수 있습니다.

즉, 수많은 시행착오와 실패를 거쳐야 부자의 길에 다가설 수 있습니다. 실수를 한 번도 하지 않는 사람은 아무것도 배우지도, 깨우치지도 못합니다.

신은 인간이 실수를 통해 배우도록 설계했다.

2. 학교는 도움을 요청하는 것을 부정행위라고 부른다.

학교에서는 학생들 혼자서 시험을 치러야 합니다. 만약 옆 사람에게 도움을 요청하면 부정행위로 간주되고 말죠. 하지만 현실 세계는 다릅니다. 로버트 기요사키는 다음과 같이 '팀'을 강조합니다.

현실 세계에서 사업과 투자는 팀 스포츠다.

실제로 부자는 혼자가 아니라, 변호사, 경리, 회계사, 은행가 등의 여러 다양한 사람들을 모아 '팀'을 구성해 운영합니다. 즉, 부자는 자신의 부족한 부분을 채워줄 수 있는 '팀'을 구성하고 이들의 조력을 통해 부를 늘리고 지키는 겁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