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는 장구하다.

사사롭게 행동하지 않는다.

도덕경 제7장

도덕경 원문

天長地久.

天地所以能長且久者,

以其不自生,

故能長生.

是以聖人後其身而身先,

外其身而身存.

非以其無私邪?

故能成其私.

도덕경 해석

천지는 장구하다.

천지가 장구할 수 있는 까닭은

스스로를 드러내려고 애쓰지 않기 때문이다.

그러기에 장생할 수 있는 것이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