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권 투자가 무위험 자산이라는 것은 착각입니다

채권 투자가 안전하다는 일반적인 인식에 대해 반박하고, 채권 투자에 내재된 다양한 위험 요소를 설명합니다.

채권 투자는 안전한가요? 많은 사람들이 “국채”라는 단어만 들으면 무조건 안전하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 글에서는 채권 투자에 숨겨진 위험들을 쉽게 설명하고, 그 위험을 어떻게 관리할 수 있는지에 대해 이야기해 보겠습니다.

1. 채권 투자의 기본 개념

채권은 간단히 말해, 정부나 기업이 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발행하는 차용증서입니다. 투자자는 발행자에게 돈을 빌려주고, 일정한 이자를 받으며, 만기가 되면 원금을 돌려받게 됩니다.

unsplash

예를 들어, 여러분이 10년 만기 채권에 1억 원을 투자했다고 가정해보죠. 이 채권은 매년 4%의 이자를 지급합니다. 그러면 여러분은 매년 400만 원의 이자를 받고, 10년 후에는 원금 1억 원을 돌려받게 됩니다.

하지만 여기서 중요한 점은, 채권 투자에도 다양한 위험이 존재한다는 것입니다.

unsplash

2. 채권 투자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험들

신용 위험

채권을 발행한 기관이 파산하거나, 이자를 지급하지 못할 경우를 신용 위험이라고 합니다. 이는 기업 채권에서 주로 발생하며, 국가 채권의 경우 대부분 신용 위험이 낮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unsplash

금리 위험

금리가 오르면 채권의 가격은 하락합니다. 예를 들어, 현재 금리가 2%라면 4% 이자를 지급하는 채권은 매우 매력적입니다. 하지만 금리가 5%로 오르면, 더 높은 이자를 제공하는 새로운 채권이 발행되므로 기존의 4% 채권은 매력이 떨어집니다. 이 경우, 채권을 팔려는 투자자는 손실을 보게 됩니다.

인플레이션 위험

인플레이션이 발생하면, 채권에서 받는 이자의 실질 가치는 떨어지게 됩니다. 예를 들어, 이자율이 3%인데 인플레이션율이 4%라면, 실제로는 돈의 가치가 줄어들게 됩니다.

unsplash

3. 현실 세계의 사례

실제 사례를 통해 이해를 돕겠습니다. 2020년 5월, 미국 재무부는 10년 만기 국채를 발행했습니다. 이 국채는 매년 0.625%의 이자를 지급했습니다. 당시 금리는 매우 낮았기 때문에, 투자자들은 낮은 수익률에도 불구하고 안정성을 이유로 국채를 구매했습니다.

하지만 2023년 3월, 금리가 급격히 상승하면서 상황이 바뀌었습니다. 투자자들은 원금 회수가 필요한 경우, 국채를 만기 전에 팔아야 했습니다. 하지만 금리가 상승함에 따라 채권 가격은 하락했고, 결과적으로 투자자들은 큰 손실을 입게 되었습니다.

unsplash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