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버크셔 해서웨이 주주총회의 10가지 Q&A 하이라이트

핵심만 뽑아먹기

이 글은 Gurufocus의
Berkshire Hathaway Annual Meeting 2023: Q&A Highlights
라는 글을 참고했습니다.

출처: CNBC

버크셔 해서웨이의 연례 주주총회는 "자본가들의 우드스탁"이라는 별칭이 붙어있습니다. 매년 약 20,000명의 투자자가 워런 버핏찰리 멍거의 말을 듣기 위해 네브래스카의 오마하로 날아가 투자와 인생에 대한 지혜를 얻어가기도 하고, 그 자체를 축제처럼 즐기기도 합니다.

2023년의 주주총회는 지난 5월 초에 막을 내렸으며, 워런 버핏찰리 멍거는 Q&A 시간 동안 다양한 질문에 대한 답을 해주었습니다. 두 사람은 각각 92세와 99세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시간을 내어 다양한 주제에 대한 질문에 대해 현명하게 답을 해주었는데, Q&A 시간 동안 논의된 내용은 무엇이었을까요? 주요 질문과 답변을 정리해 보았습니다.

1. 인공 지능과 투자

인공지능

워런 버핏은 인공지능과 투자에 대한 질문에, "구식 지능도 꽤 잘 작동한다."라면서, AI에 대한 일부 과대광고에 대해 개인적으로 회의적이라고 답했지만, "AI는 놀라운 일을 할 수 있다."라고 말하며 빌 게이츠가 자신에게 오픈AI의 GPT를 보여주었을 때를 언급하기도 했다고 하네요.

또한 버핏은 원자폭탄이 발명된 후 알버트 아인슈타인이 한 말도 언급하면서, 원자폭탄은 인간의 사고방식을 제외한 세상의 모든 것을 바꿀 수 있었던 것처럼 AI도 마찬가지라고 믿는다고 했습니다.

새로운 것이 등장한다고 해서 기회가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 사람들이 멍청한 일을 해서 기회가 만들어집니다.

투자

투자에 대해 버핏은 세상이 압도적으로 단기적인 것에만 집중하고 있다고 생각하는데, 대부분의 월스트리트 애널리스트와 경영진이 실적 발표를 할 때 항상 실적을 예상하거나 초과 달성하려고 노력하는 것을 예로 들었습니다.

버핏은 2022년 4분기 말 기준 버크셔의 13F 주식 포트폴리오에서 가장 큰 주식인 애플을 언급하며, 자신은 휴대폰을 이해하지 못하지만 "소비자 행동을 이해한다."라고 했습니다.

투자의 핵심은 계속 학습하고 기업이 시간이 지나도 경쟁 우위를 유지할 수 있는 방법을 이해하는 것이며, AI가 이를 바꾸지는 못할 것 같다고 합니다. 그렇지만 버핏은 과대광고를 경계하며, 가치 투자자로서 유의해야 할 점을 언급했습니다.

큰돈은 사람들에게 아이디어를 파는 데서 나오지, 성능이 더 좋다고 해서 나오는 것은 아닙니다.

2. TSMC

버크셔 해서웨이는 2022년 3분기에 TSMC의 주식을 매수했지만, 다음 분기에는 매수한 주식의 86%를 매도했습니다. 주주총회에서는 모두가 궁금해하던 이 거래에 대해 질문이 나왔는데, 버핏은 "회사의 위치가 좋지 않고, 그에 따른 지정학적 우려 때문에 매도했다."라고 솔직하게 대답했습니다.

버핏은 특히 중국 본토와 대만 사이의 긴장을 언급했는데, 그러면서 차라리 미국에서 경쟁력을 갖춘 '비슷한 회사'를 갖고 싶다고 했습니다.(물론 미국에는 현재 그런 회사가 존재하지 않습니다.)

3. 성공의 비결

성공 비결에 대한 질문에 버핏은 어렸을 때 친구들이 플레이보이를 보고 있을 때 자신은 무디스를 넘기고 있었다는 버핏식의 농담을 던졌습니다. 버핏이 말하는 무디스란, 수천 페이지에 달하는 주식 매뉴얼입니다.

단순한 농담이었을지도 모르지만, 버핏은 꾸준히 책을 읽어왔는데, 이러한 일관성과 끈기 덕분에 그의 지식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축적되었고, 기회를 포착하는 그의 능력은 매우 강력해졌다고 합니다. 책을 많이 읽는다고 시간이 지나면서 더 똑똑해지는 것은 아니지만, 더 현명해질 수는 있다는 말도 덧붙였습니다.

여기에 멍거는 다음과 같은 말을 덧붙였습니다.

답글 남기기